You are here
Home > 교육 (education) > 네델란드의 ‘맛난’ 음식~!

네델란드의 ‘맛난’ 음식~!

네델란드의 '맛난' 음식~!

네델란드의 ‘맛난’ 음식~!

▶ 더치 헤링(dutch herrings)
풍차, 치즈, 나막신이 한 상태라면 생각나는 곳이 즉시 네델란드이다. 일례로 알카마르 지역의 치즈마켓의 볼거리는 세계적으로 유명하다.
공식적으로는 네델란드라고 그렇지만 이 나라는 자주 홀란드라고도 불리워진다. 이는 역사적 시점으로 큰 역할을 담당한 북홀란드,(수도 암스텔담 지역) 와 남홀란드 (헤이그 로얄지역) 라는 이나라 서부지방에 자리잡고 있다는 전국 12개의 주중 두개의 주를 가르키는 이름이다. 이 곳은 카리브해로부터 흘러들어오는 난류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온난한 해양선 기후를 보이며 높은 품질의 생산량과 품질로서 유명하고 네델란드의 발달한 낙농업과 야채로 자연의 신선한 식자재를 이용해서 만든 요리가 주류를 이룬다.
네델란드 요리의 특징은 전통적으로 생선을 이용한 요리가 많고 육류로는 섬에서 기른 양고기를 주로 사용한다. 이 곳의 양고기게 되는 조금만 짠편인데 섬에서 양들이 바닷물을 많이 먹은 탓이라고 한다. 이 밖에 고양이 이름을 땃다는 톰포젠이나 산뜻한 애플파이 등이 네델란드를 대표하게 되는 음식이라고 말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런 요리에 쓰이는 향신료는 강한 맛이지만 소스는 대체로 부드럽고 맛은 강하지 않은 소스를 좋아하는 편이다. 콩류와 베이컨 수프, 굴이나 홍합, 청어절임이나 마리네등의 요리가 권할 만하고 그곳에는 여행중에 밥이 먹고 싶을 때에는 인도네시아 요리점으로 가면 된 것이다. 과거 인도네시아가 네덜란드의 종주국이었기 때문에 여러곳에 인도네시아 음식점이 있습니다. 그 중 데니쉬 페스트리 같은 대표적으로 요리 이외 다른 상황에도도 우리식의 젓갈과 비슷한 더치헤링이라는 요리가 있다. 더치는 네델란드를 가르키는 말이고 헤링은 청어를 가르키는 말이다. 말그대로 네델란드식 청어요리인데 청어를 간단해질 수 있게 조리해 신속해지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요리이다.
이 것은 익히지 않고 날로 먹는 요리이고 나서 들고 다니면서 먹는데 맛은 약간 짭잘한데 한번 맛을 들이면 그맛을 쉽게 잊지 못한다고 하는 네델란드의 아주 대표적인 요리이기도 하다. 이런것들 말고도 셀러리,당근,월계수 잎등의 신선한 야채를 곁들인 훈제장어 요리나 휜넬,가지,애호박,홍피망,토마토,젤라틴으로 만든 야채 테린, 그리고 나서 네델란드의 대표가 되는 디저트,딸기를 곁들인 더치 패스트리 등도 별미이다.
▶ 더치 헤링(dutch herrings)
▶ 재료명: 화이트 와인 30L, 식초 3L, 물 2L, 슬라이스 양파 200g. 당근 200g, 샐러리 100g 마늘 다섯개, 딜 2조각, 설탕 100g, 페파콘 30g, 월계수 잎 20g ,주니어 페리40g 파슬리 50g, 청어
▶ 만들어 버리는 법:
1. 모든 재료를 다져서 끓이고 나서 식힌다.
2. 청어를 넣고 일주일 정도 냉장고에 보관한다.
3. 일주일 후에 꺼내서 적절한 모양으로 자르어야 되거나 샐러드를 만들어 제공한다.

희망바라기

Leave a Reply

Top